2021.02.25(목)
현재기온 0.9°c대기 보통풍속 0.1m/s습도 70%

인터넷 방송인에 흉기 휘두른 30대 구속

입력 2021.01.21. 08:33 수정 2021.01.21. 11:14
광주 서부경찰서. 사진=뉴시스

인터넷 방송을 통해 자신의 여자친구를 욕한 남성을 찾아가 흉기를 휘두른 30대가 구속됐다.

21일 광주 서부경찰서는 흉기를 휘둘러 인터넷 방송 진행자 등 2명을 다치게 한 A(33)씨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18일 오전 3시10분께 광주 서구 마륵동 주택가 한 창고에서 인터넷 방송 진행자 B(35)씨 등 2명에게 흉기를 휘둘러 다치게 한 혐의(살인미수)다.

A씨는 인터넷 방송을 진행하던 B씨가 자신의 여자친구를 욕하고 조롱하자 이 같은 일을 저질렀다.

이후 채팅과 전화 등으로 말다툼을 하다 B씨가 알려준 주소로 찾아가 범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흉기에 다친 B씨 등 2명은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생명에 지장을 줄 정도는 아닌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가 우발적인 범행을 주장한데 따라 특수상해 혐의로 입건했으나, 조사 결과 미리 준비한 흉기로 범행한 사실이 드러나 살인미수 혐의를 적용했다.

경찰은 구체적인 범행 경위 등을 추가 조사하고 있다. 이영주기자 lyj2578@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